무제 문서

보은가족마당

 
혜민노인요양원 >보은가족마당  
   
 
    
     
    
      
     
 
제목   삶이 힘겨울때는 이렇게 해보세요.
작성자   min3434 작성일   2006-06-18 21:12:01 조회수   1107

삶이 힘들 때 이렇게 해보세요

    * 삶이 힘겨울때...
    새벽시장에 한번 가보십시요...
    밤이 낮인듯 치열하게 살아가는 상인들을 보면
    힘이 절로 생깁니다...
    그래도 힘이 나질 않을땐 뜨끈한 우동 한그릇 드셔보십시요
    국물맛 죽입니다...^-^

    *자신이 한없이 초라하고 작게 느껴질때...
    산에 한번 올라가 보십시요...
    산정상에서 내려다본 세상...
    백만장자 부럽지 않습니다...
    아무리 큰 빌딩도 내발 아래 있지 않습니까...
    그리고 큰소리로 외쳐보십시요.. 난 큰손이 될 것이다...
    이상하게 쳐다보는 사람 분명 있을 것입니다.. 그럴땐...
    실실 쪼개 십시요...^^;

    *죽고 싶을때...
    병원에 한번 가보십시요...
    죽으려 했던 내자신..고개를 숙이게 됩니다...
    난 버리려 했던 목숨..그들은 처절하게 지키려
    애쓰고 있습니다...
    흔히들 파리목숨이라고들 하지만
    쇠심줄보다 질긴게 사람목숨입니다...

    *내인생이 갑갑할때...
    버스여행 한번 떠나보십시요...
    몇백원으로 떠난 여행..(요즘은 얼만가?)
    무수히 많은 사람을 만날수 있고..무수히 많은
    풍경을 볼수있고...
    많은 것들을 보면서 활짝 펼쳐질 내 인생을
    그려보십시요...
    비록 지금은 한치앞도 보이지 않아 갑갑하여도...
    분명 앞으로 펼쳐질 내인생은 탄탄대로
    아스팔트일 것입니다...

    *진정한 행복을 느끼고 싶을땐...
    따뜻한 아랫목에 배깔고 엎드려..잼난 만화책을 보며...
    김치부침개를 드셔보십시요...
    세상을 다가진듯 행복할 것입니다...
    파랑새가 가까이에서 노래를 불러도...
    그새가 파랑새인지 까마귀인지 모르면...
    아무소용 없습니다...
    분명 행복은 멀리있지 않습니다...^o^

    *사랑하는 사람이 속 썩일때...
    이렇게 말해보십시요...
    그래 내가 전생에 너한테 빚을 많이졌나보다...
    맘껏 나에게 풀어...
    그리고 지금부턴 좋은 연만 쌓아가자...
    그래야 담 생애도 좋은 연인으로 다시만나지...
    남자든 여자는 뻑 넘어갈 것입니다...^^~*

    *하루를 마감할때...
    밤하늘을 올려다 보십시요...
    그리고 하루동안의 일을 하나씩 떠올려 보십시요...
    아침에 지각해서 허둥거렸던일...
    간신히 앉은자리 어쩔수 없이 양보하면서
    살짝 했던 욕들...

    *하는 일마다 꼬여 눈물 쏟을뻔한 일...
    넓은 밤 하늘에 다 날려버리고...
    활기찬 내일을 준비하십시요...
    아참..운좋으면 별똥별을 보며 소원도 빌수 있습니다...
    문득 자신의 나이가 넘 많다고 느껴질때...
    100부터 거꾸로 세어보십시요...
    지금 당신의 나이는 결코 많지 않습니다...

    -좋은 글 중에서-



- ● 오늘은 ● -



맨위로!!

gjkim56  : 좋은 글 정말 감사합니다. 음악또한 죽이는군요..퍼가야겠습니다. 앞으로도 좋은 글 마니마니 올려주세요.. 2006-06-19 메모삭제  
 
 
 
   


 

 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29   SpHlgLeFPXhdUh Lorin 2015-01-03 633
28   twnjInZVHIyhsyik Jayde 2015-01-02 701
27   사진찍어요!! ksy7081 2006-11-27 1052
26   감기조심하세요!!   [6] ksy7081 2006-11-14 1066
25    Re : 감기조심하세요!!   [2] gjkim56 2006-11-19 1079
24   아~~~가을을 타나봐..   [3] gjkim56 2006-09-14 1157
23   다시 조용해진 게시판!! ksy7081 2006-08-30 1050
22   가을이 오긴 오는 건가?(냉무)   [5] mol6557 2006-08-29 1090
21   비와요!! ksy7081 2006-08-19 1030
20   삶이 힘겨울때는 이렇게 해보세요.   [1] min3434 2006-06-18 1107
19   일본 잘 다녀왔습니다.   [1] ksy7081 2006-06-17 1072
18   오늘의 소중함 min3434 2006-06-01 1001
17   우리 모두는 소중한 사람들임을...... min3434 2006-06-01 1034
16    uLQxaISTAfLJC Jase 2015-01-03 637
15    bZVWotAleSzkaBqPCPY Darrence 2015-01-04 659
     [1]  2